UPDATED. 2024-02-29 06:40 (목)
11월1~20일 수출 전년比 2.2%증가…무역적자 14억 달러
11월1~20일 수출 전년比 2.2%증가…무역적자 14억 달러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3.11.21 11:52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도체와 승용차 수출 각각 2.4%, 20.1% 증가…반도체 16개월 만에 플러스 전환 가능성

[금융소비자뉴스 이성은 기자] 이달 1~20일 수출이 반도체 개선 등에 힙입어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2% 증가했다. 이에 따라 월간 수출액도 두 달 연속 증가세(전년 동월 대비)를 이어갈 가능성이 제기된다.

특히 반도체는 16개월 만에 플러스로 전환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21일 관세청이 집계한 11월 1∼20일 통관기준 수출액(잠정)은 337억9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2% 증가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일평균 수출액도 2.2% 늘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15.5일로 작년과 같았다.

이 기간 수입은 총 352억 달러로 전년동기 대비 6.2% 감소했다. 이에 따른 무역수지는 14억 달러 적자다.

올들어 11월 20일까지 수출은 5531억1300만 달러로 지난해보다 6.2% 줄었다. 5726억4000만 달러로 12 감소했다. 이 기간 무역수지는 195억 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11월 1~20일 품목별 수술은 반도체가 2.4% 늘었다. 반도체 수출은 월간 기준으로 작년 8월부터 지난달까지 15개월째 감소세를 보였다. 

승용차(20.1%), 석유제품(0.4%) 등이 증가했다. 철강제품(9.5%), 선박(28.2%), 자동차 부품(3.6%) 등은 감소했다. 반도체 수출 비중이 16.0%로 전년보다 0.03%포인트 증가했다.

주요 교역국 중 미국(15.7%), 베트남(1.4%), 일본(10.8%) 등으로 수출은 늘었고 중국(2.4%), 유럽연합(4.1%) 등으로는 줄었다.

수입은 원유(5.7%), 반도체(3.1%), 석유제품(21.0%) 등은 증가했으나 가스(30.2%), 기계류(7.5%), 승용차(36%), 석탄(43.4%) 등은 줄었다.

사우디아라비아(5.9%), 대만(19.7%) 등으부터의 수입은 늘었으나 중국(2.6%), 미국(5.1%), 유럽연합(9.4%), 일본(12.5%) 등 대부분의 나라의 수입이 감소했다.

한편 지난 10월 수출은 전년 동월보다 5.1% 증가한 550억9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지난해 10월 이후 13개월 만에 상승세로 전환됐다.

주력 수출품목인 자동차가 19.8% 늘며 16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중국 수출은 110억 달러를 기록하며 3개월 연속 100억 달러 이상을 기록했다. 10월 수입은 534억6000만 달러로 16억4000만 달러 무역수지 흑자를 기록했다.


뉴스속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소비자뉴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여의도동, 삼도빌딩) , 1001호
  • 대표전화 : 02-761-5077
  • 팩스 : 02-761-5088
  • 명칭 : (주)금소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995
  • 등록일 : 2012-03-05
  • 발행일 : 2012-05-21
  • 발행인·편집인 : 정종석
  • 편집국장 : 백종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윤정
  • 금융소비자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금융소비자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c2023@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