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서 "대한"지워주세요"..조현민 ‘갑질’에 靑 국민청원 시작
"대한항공서 "대한"지워주세요"..조현민 ‘갑질’에 靑 국민청원 시작
  • 박미연 기자
  • 승인 2018.04.12 20:04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중 처벌해야 합니다' 글 올라와.."악질갑질하는 인간말종을 감옥에 쳐넣어 주세요"
     조현민 대한항공 여객마케팅 전무

[금융소비자뉴스 박미연 기자] ‘땅콩회항’ 조현아 전 부사장의 동생 조현민 대한항공 여객마케팅 전무(35)가 광고대행사 직원에게 물병을 던지고 물을 뿌렸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조현민을 엄중 처벌해달라’는 청와대 청원이 올라왔다.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차녀인 조 전무의 '갑질' 의혹이 제기되면서 한진그룹 오너 일가를 향한 비판 글이 빗발치고 있다.

12일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에는 이날 조 전무의 갑질 의혹이 불거진 이후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의 갑질을 엄중 처벌해야 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네티즌들은 “떼돈있다고 악질갑질하는 인간말종을 감옥에 쳐넣어 주세요!” “재벌가 갑질은 사라저야 됩니다. 대한항공에 "대한"을 지워주세요~” “재벌가들의 갑질.. 확실히 처벌합시다..우리나라는 재벌 자식들이 쪽팔리다.. 자랑스럽게 얘기할만한 재벌이 없고 하나같이 갑질들만하는 찌질한 인간들만 있어서..”라고 비난했다.

글쓴이는 "지난번 땅콩회항 사건 당시 조현아의 갑질에 솜방망이 처벌을 했더니 이번에는 그 동생이 또다시 직장에서 갑질을 했다"며 "물을 뿌리는 행위는 이미 2015년 재판에서 폭행죄로 처벌받은 전례가 있는 범죄"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것은 단순한 폭행죄가 아니라 기업 사주 일가의 상대 업체에 대한 갑질로도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외에 대한항공 사명을 박탈해야한다는 글도 잇달아 올라왔다. 같은 날 국민청원 및 제안에는 '대한항공 '대한' 명칭회수를 청원합니다.', '대한항공 국적기 박탈해주세요 (조씨 가문 악행 관련)', '대한항공 이름 및 기업로고 변경하도록 해주세요'라는 청원이 게재됐다.

이날 오후 조 전무는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어리석고 경솔한 제 행동에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어떤 상황에서도 해서는 안 될 행동으로 더 할 말이 없다"고 사과했다. 그는 "회의에 참석했던 광고대행사 직원들에 개별적으로 사과했지만, 이미 엎질러진 물이었다"며 자신의 행동을 후회했다. 이어 "광고에 대한 애착이 사람에 대한 배려와 존중을 넘어서면 안 됐는데, 제가 제 감정을 관리하지 못한 것은 큰 잘못"이라며 "머리 숙여 다시 한 번 죄송하다"고 자세를 낮췄다.

한편 이러한 논란에 대해 국내 많은 누리꾼들은 ▲ k****** : 참 더럽고 지저분한 유전자 소유의 집안이다. ***다 몰아낼 수 없나?, ▲ I****** : 한진 차녀 조현민…대행사 직원에 위압적 행동후 사과...도대체 이 집안은 뭘 어떻게 배우고 자랐길래 이러나 모르겠다. 그리고 언니 사건을 보면서 배운게 하나도 없는 듯 하다. 이슈 관리 이렇게 하면 망한다는 것을 언니때 봐놓고 또 이런다, ▲ 6******** : 한진 차녀 조현민..대행사 직원에 위압적 행동후 사과?*** 언제까지 이짓거리하나 두고보자...한방에 갈수도있어, ▲ o********* : 실트에 대한항공 떠서 보고왔는데 조현민? 저 사람은 자기 언니 조현아가 그렇게 가는걸 보고도 저러는걸 보니 이건 가정교육의 문제인듯 ㅋㅋㅋㅋㅋ **가정에서 선민의식이라도 가르치나봄, ▲ e******** : 한진 일가 또 갑질?…"조현민, 회사 직원에 물 뿌려"...집에서 배운것이 갑질교육만 받았는가 애비부터 애들까지 왜그래 반성하기 바란다, ▲ s********* : 자식들을 어떻게 키웠길래 저 집안 아이들은 하나같이 괴물로 자라났을까, ▲ f******* : 이래서 부의 되물림은 법으로 금지 해야 함!! 저 나이에 전무 타이틀 달 수 있는 능력자가 세계에 몇이나 될까요?, ▲ J********** : 에구 기업의장은 사원을 식구로 대해야합니다. 명상이나 정신과 치료 받아야 할 듯, ▲ A*********: 참내... 에휴 어째서 이런 인간이 회장 자녀란 이유로 회사 취직하고 높은 지위에 오르는지 이게 당연한게 이상한 거 아닌가?, ▲ f*********** : 조현민 갑질에 벌써 청와대 국민청원 시작. 이들 가족은 눈과 귀를 모두 덮고 사는갑다. 남들이 그리 비난을 하는데도... 이들 가족은 눈과 귀를 모두 덮고 사는갑다, ▲ I******** : 오물덩어리 여기 또 있네... 이런 인간들울 아주 이쁘게 봐 주는 떡법부가 존재하는 한, 이런 일을 앞으로도 쭈욱~ 일어날 것 같네요, ▲ T*********** : 수십년 후에 국민연금에서 줄 돈을 기다리는 사람으로서... 대한항공에 투자된 내 재산이 완전 불안하니까, 국민연금이 대주주로서 회장 바꾸는데 적극 나서기 바람 등 강력한 비판들이 현재까지도 이어지고 있다.


인기기사
뉴스속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소비자뉴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여의도동, 삼도빌딩) , 1108호
  • 대표전화 : 02-761-5077
  • 팩스 : 02-761-5088
  • 명칭 : (주)금소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995
  • 등록일 : 2012-03-05
  • 발행일 : 2012-05-21
  • 발행인 : 정종석
  • 편집인 : 정종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연
  • 금융소비자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금융소비자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