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가짜뉴스-허위 정보 따른 시장 불안감 경계해야"
문재인 대통령 "가짜뉴스-허위 정보 따른 시장 불안감 경계해야"
  • 강승조 기자
  • 승인 2019.08.13 16:45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 수출규제에 대응하면서도 우리 경제 활력 높이기 위한 정책 함께 실행해야"
                                                              문재인 대통령

[금융소비자뉴스 강승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세계적인 신용 평가기관들의 일치된 평가가 보여주듯이 우리 경제의 기초 체력은 튼튼하다"며 "대외경제의 불확실성 확대로 성장 모멘텀이 둔화하였으나 우리 경제의 근본적인 성장세는 건전하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일본의 경제보복까지 더해져 여러모로 우리 경제 상황이 녹록하지 않다"며 "정부는 비상한 각오로 엄중한 경제 상황에 냉정하게 대처하되, 근거 없는 가짜뉴스나 허위 정보, 그리고 과장된 전망으로 시장의 불안감을 키우는 것을 경계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대외경제의 불확실성 확대로 모멘텀이 둔화하였으나 우리 경제의 근본적인 성장세는 건전하며, 낮은 국가부채 비율에 따른 재정 건전성과 통화․금융까지를 모두 고려하여 한국경제에 대한 신인도는 여전히 좋다고 평가한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특히 강조하고 싶은 것은, 시간은 우리를 기다려 주지 않는다는 것이다. 기득권과 이해관계에 부딪혀 머뭇거린다면, 세계 각국이 사활을 걸고 뛰고 있고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시장에서 우리 경제와 산업의 경쟁력을 키우는 것이 그만큼 어려워진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부터 의사결정과 정책 추진에 속도를 내야 한다. 일본의 수출규제에 범국가적 역량을 모아 대응하면서도 우리 경제 전반에 활력을 높이기 위한 정책을 함께 차질 없이 실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또 "특히 생활 SOC 투자에 더 큰 노력을 기울여 주기 바란다. 생활 SOC 투자는 상하수도·가스·전기 등 기초인프라를 개선하여 국민의 안전한 생활을 보장하고 문화와 복지 등 국민 생활의 편익을 높이는 정책수단이다"라고 당부했다. 


인기기사
뉴스속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소비자뉴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여의도동, 삼도빌딩) , 1001호
  • 대표전화 : 02-761-5077
  • 팩스 : 02-761-5088
  • 명칭 : (주)금소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995
  • 등록일 : 2012-03-05
  • 발행일 : 2012-05-21
  • 발행인 : 정종석
  • 편집인 : 정종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윤정
  • 금융소비자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금융소비자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